본문 바로가기

여자친구가 자꾸 돈얘기 꺼냅니다. 해결법좀요

조회 수 1611 추천 수 0 2014.05.30 04:18:23
여자친구(26) 월급 200 -> 어머님 통장으로 전액 전송 -> 30만/월 용돈받고 생활(자취)
 

저(28) 월급 180[+ 연구활동비 50정도] -> 적금100, 아파트관리비(제 명의), 차량유지비 및 부모님 용돈 등 잔액 3~40
  
 

여자친구와 저는 좀 멀리까지 내다보고 있습니다.
 

저는 직장생활 1년반 차, 여자친구는 4년차입니다.
 

저는 중소기업 기술연구소에 근무중이구요.
 

여자친구가 사회복지사.. 장애인 다루는 시설에서 근무하고 있습니다.
 
 
 

둘이서 얘기할때도 간간히 결혼얘기 나오고 시시덕거리고 했어요.
 

우리 결혼하게되면 자기 일 그만두고 그대로 내집에 들어와 살꺼랍니다.
 

얘 손목이랑 팔꿈치랑 어깨 등 관절이 많이 안좋습니다..
 

덩치는 산만한데 정신은 2~3살 이하인 장애인들 수발 들어주는게 보통일이 아니잖아요..
 

아프다길래 병원가보니 염증도 생기고 신경쪽에 이상도 있고 해서
 

일 그만두지 않는 이상 쾌차는 힘들답니다.
 

그래서 결혼하면 일그만둘거라고 그랬습니다.
 
 
 

근데 요즘들어 자꾸 돈얘기를 합니다.
 

결혼하려면 얼마가 있어야되고
 

하고나서 뭐 식비도 두배가 될꺼고 저축도 해야하고 애도 생기고 제왕절개비는 얼마고 등등...
 

근데 우리오빠 월급은 그러기엔 좀 작을거 같다..
 

이러네요..
 

그러면서 하는말이
 

결혼해도 맞벌이 할꺼다
 

랍니다.. 몸 안좋은거 뻔히 알고있기때문에 일 하지말라 하고싶은데
 

제 월급이 많은게 아닌지라 뭐라 하지도 못하겠고...
 
 
 
 
 

저희가 지갑사정이 별로 안좋은 커플이라 만나도 뭐 분식집 가거나 맥주한잔 정도? 하거든요.
 

근데 여친 다니는 시설에 언니?라고 해야되나 그사람이
 

데이트가 그게 뭐냐며 자기는 뭐 a+등급 소고기를 먹었고 오늘은 뭐 비싼거 먹을꺼고
 

막 그런얘길 했답니다.
 
 
 

그날 저녁에 전화가 오더군요.. 혼자 맘상해서 소주 몇잔 들이킨 모양입니다.
 

오빠 나 먹여살릴수 있어? 등등 자기가 들었던 얘기랑 지갑사정땜에 차마 하지못한 말들을 막 꺼내는데
 
 
 

하아 그렇게 작아질 수가 없었습니다..
 

돈 못버는 내가 부끄럽냐고 물어보니까 묵비권 행사..
 
 
 
 
 

오늘도 자꾸 돈얘기하는데 짜증나서 그만하라고 그랬습니다..  두고보라고 내 반드시 부족하지않게 니 먹여살린다고
 

큰소리는 빵빵 쳐놨는데 솔직히 자신은 없어요..
 
 
 

헤어지긴 싫습니다... 그것도 돈때문이라면 더욱더 그렇고요..
 
 
 

어떻게 방법... 네 방법이 없을까요... ??
엮인글 :

익명

2014.05.30 04:18:30
*.168.0.1

비회원은 댓글읽기가 제한됩니다.

익명

2014.05.30 04:18:37
*.168.0.1

비회원은 댓글읽기가 제한됩니다.

익명

2014.05.30 04:18:42
*.168.0.1

비회원은 댓글읽기가 제한됩니다.

익명

2014.05.30 04:18:50
*.168.0.1

비회원은 댓글읽기가 제한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공지 자유게시판은 어떤글이든 상관없습니다. 자유롭게~ 가브리엘조 10425
인기글↑ 아이폰 12 구매 고민입니다... [1] 익명_97446302 23
인기글↑ 삼성 올인원pc 700A4K 업그레이드 관련 질문 [1] 익명_06678105 20
346 혹시 천안에 대형 공구상 위치 아시는 분? 익명 1916
» 여자친구가 자꾸 돈얘기 꺼냅니다. 해결법좀요 [4] 익명 1611
344 야식으로 비빔국수 먹었음 [2] 라이너스~ 1645
343 올빼미족도 아니고..매일 새벽 3시에 일어나서 고민.. [2] 라이너스~ 1773
342 이동식 에어컨) LG전자 휘센 LW-C062PEW [2] 김태후 3056
341 일이 술술 잘 풀립니다. [2] 강백호 1846
340 일본 태평양전쟁사, 아베는 이런걸 좀 많이 봐야합니다 김태후 1412
339 이번달 강추영화) 논스톱 Non-Stop.2014 김태후 1078
338 세종대왕이 "대왕인 이유" 평가단 1142
337 한국 VS 튀니지 축구 경기 실시간 볼 수 있는 곳 모음 NB82 977
336 유튜브 음악 강좌 채널 주소입니다~ NB82 896
335 이번엔 투표를 할려고 하는데 말이죠.. [2] 익명 1646
334 배우들에게 있어 가장 값진 상은 어떤걸까요.? NB82 938
333 영업관리가 영업마케팅인가요??? [1] 카라멜♥ 1942
332 독일 맥주 한번 먹어보고 프네요 [2] 카라멜♥ 2020
331 오늘 홍대 재즈클럽 처녀뗐습니다 ㅋㅋ [1] NB82 1816
330 F1에서 오랜만에 더블 피트스탑이 나왔네요 [1] 김태후 2194
329 카페에서 들을 노래 정리중인데 NB82 876
328 남북통일~~ [5] 익명 1713
327 전 경찰을 정말 싫어합니다 [4] 익명 154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