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엣날부터 주변 사람들의 작은 언행같은게 저한테는 크게 느껴지는 성격을 가지고 있었어요
 
군대갔다오면 괜찮아 질줄 알았는데.. 똑같더라구요
 
이게 얼마나 심하냐면.. 몇가지 예를 들어보자면..
 
피시방에서 옆에 사람이 앉으면 게임에 집중이 안되고.. 도서관에서 공부할때도 옆에 사람이 신경쓰임..ㅠㅠ
 
더 심한건.. 지하철입니다.. 전 후방 좌우 다 나를 쳐다보는 것 같아요..ㅠㅠ

엮인글 :

평가단

2014.06.07 15:59:35

님 팬티만 입고 동네 한바퀴 돌면 사람들이 님 얼굴 기억할 것 같습니까??
그냥 팬티만 입고 돌아다니는 이상한 사람으로만 기억합니다.ㅋㅋ
profile

카라멜♥

2014.06.07 15:59:57

남들보다 조금 더 그럴순있는데..흠...내집마련해서 혼자살면 좀 덜할겁니다..먹고살려면 그런거에 신경쓸수가없으니까요

강백호

2014.06.12 20:57:29

위에 두분은 너무 본인 일 아니라고 아무 말이나 하셨네요. ㅋㅋ


제가 글쓰신 분 성격까지 알수는 없으나~


의느님들 말씀으로는 결벽증 고치려면 약간 더럽혀진 환경을 맞이하고


 그런 사람과 생활하는게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이와 마찬가지로


조금 억지로나마 동네 가요제라든지, 마라톤이라든지 참가해보세요.


아님 클럽이나 나이트 가서 춤이라도 한사바리 추시고 오세요.


많은 대중 앞에 서는게 처음에는 죽을만큼 창피하고 싫겠지만


경험하고 나면 그동안 움츠렸던만큼 꽤 많은 성취감과 자신감이 생길거에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공지 답변을 받기위한 질문자 지침서 가브리엘조 8137
인기글↑ 조립식 PC 인데 게이밍 PC로 쓸려고 하는데 문제없이 잘 되는지 부탁 드립니다. file [3] 회원_08811088 44
인기글↑ 이 pc 괜찮을까요? file [3] haydn 35
인기글↑ 컴잘알 행님들 컴터 견적좀 봐주세요ㅠㅠ [6] -제발 34
704 이영작씨라는 사람은 대체 어떤인물임? 익명 815
703 혹시 유무선 공유기 추천 해 주실분 계신가요? [2] 카라멜♥ 2984
702 친구와 투표를 했습니다. [세력론?] [2] 카라멜♥ 1969
» 사람들 눈치 많이 보는 성격이라 굉장히 피곤하네엽.. [3] 라이너스~ 2225
700 서른이 넘었는데 수족구에 걸렸네요;; 김태후 961
699 다크나이트 더빙판 보는데.. 배트맨 목소리가 오글거리네요. 한숨이야 984
698 이번 주 우리동네 예체능 축구편을 봤습니다. (개인적인 감상평) [3] NB82 2009
697 원룸에서 모기 잡는 법. [1] 하루이나 2258
696 부모님 이혼 [2] wjdgus1 1864
695 뻐꾸기 둥지 핸드폰 뭔지 아시는분? [2] 라이너스~ 1726
694 백수에서 벗어나고 싶네요 ㅋㅋ 하루이나 855
693 할원 0원, 페이백 x. 요금제 자유..이 조건을 만족하는 것 중에 최고 좋은 제품이 겔럭시3s인가요? [2] 가시광선 1016
692 설현이랑 뽀뽀하기 라이너스~ 1047
691 새끼고양이를 죽였네요.. [1] 부산청순녀 2041
690 남동생(중1) 말빨 스킬이 하루하루 늘어가고 있네요ㅠㅠ [1] 카라멜♥ 1905
689 들기름 몸에 좋나요? [1] 평가단 2032
688 flow chart 사무업무 관련해서 작성을 어떻게 해야하나요? [1] 가시광선 2596
687 노트2 공장초기화가 루팅인가요? [1] 부산청순녀 1798
686 토렌트에서 영상 받을 때 릴리즈(?) 질문. [2] 강백호 2552
685 롤 6월 5일(목) 패치노트 강백호 1074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