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말 대형 재난에 놀랄 기력도 없네요

조회 수 1430 추천 수 0 2014.05.28 09:26:55
익명 *.168.0.1
아침에 눈뜨자 마자 또 대형 인명피해를 낸 재난사고.
 

삼가 고인분들의 명복을 빕니다.
 

불과 하루 전에 고양터미널 화재사고.
 

정말 불안합니다.
 

뭔 놈의 대형재난 사고가 이리도 많나요?
 

언제든 어떤 시기든 어떤 정권이든, 사건 사고는 있었습니다.
 

하지만, 내 평생 살아오면서 요즘같이 정신 못차릴 정도로 대형 인명피해를 내는 재난사고가 줄줄이 연이어 난 적은 없네요.
 

세월호 사고난지 불과 한 달 됐습니다.
 

세월호 전에 불과 한 달 좀 전엔 경주 리조트 붕괴사고로 꽃다운 학생들을 데려가더니, 그 보다 더 어린 생명들을 수 백명 데려가더니,
이젠 대형쇼핑몰(터미널)에 불나서 아리따운 매표소 직원들 데려가고, 불과 하루 만에 치료를 위해 입원한 노인분들을 또 단체로 데려가고....
 

이제 뭐가 남았나요? 더 이상 뭘 또 데려갈건가요?
 

이건 정말 논리적으로 이해를 할 수가 없습니다.
나라가 망조가 든거 같아요.
 

방귀도 자꾸 뀌면 똥싼다고 했습니다.
부디 그냥 이제 방귀도 그만 뀌면 좋겠습니다.
똥 안싸도 방귀땜에 못살겠습니다.
엮인글 :

익명

2014.05.28 09:27:00
*.168.0.1

요즘 들어 김영삼 정권 시즌2를 보는 느낌이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공지 답변을 받기위한 질문자 지침서 가브리엘조 8129
457 아...선거운동 개짜증나네요 [3] 익명 1403
456 선거운동가관이네요ㅋㅋㅋ [1] 익명 1451
455 요즘들어 사건사고가 끊이질 않네요 [3] 익명 1482
454 여행 준비하면서 경험한 어이없는 일 [2] 익명 1574
453 오랜만에 아버지 도시락 싸드렸어요 익명 789
452 고양이 키웠을 때.. 익명 685
» 정말 대형 재난에 놀랄 기력도 없네요 [1] 익명 1430
450 롤 로딩속도 [7] 강백호 2627
449 프랑스에서 유병언 자녀 검거 [2] gungnir 1970
448 노트북, 데스크탑 네트워크 연결 [1] 강백호 1980
447 HDMI 모니터 출력 질문. [2] 강백호 2174
446 [스크압박] 다시 보는 아버지 하루이나 962
445 [영상] 여가부앞에서 게임 마약 반대 운동. (멋진데?) 하루이나 828
444 tv수신료 질문이요.. [2] 하루이나 2249
443 유일한 월요일 희망인 왕좌의게임 휴방... 하루이나 1101
442 무릎 연골절제술을받았는데요 카라멜♥ 769
441 토렌트 시드 강백호 1310
440 인터넷 카페 공동구매.. [3] elemeoen 1953
439 유병언과 그의 아들 현상금 6억에 대해 [1] 김태후 2045
438 하아...종합소득세 신고했습니다. [2] 라이너스~ 2507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